‘임신 20주’ 조민아, 태아 성별 공개 “반전 없이 아들.. 성별 잘 보여주는 효자”

‘임신 20주’ 조민아, 태아 성별 공개 “반전 없이 아들.. 성별 잘 보여주는 효자” | 충주출장안마 | 한국

그룹 주얼리 출신 조민아가 태아 성별을 공개했다.

조민아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20주의 반전을 기대한 신랑에게 예외 없이 아들이라는 결과를. 의사 선생님이 이렇게 성별을 잘 보여주는 경우가 드물다며, 효자라고 하시네요”라는 글을 게재하며 뱃속의 태아가 아들임을 밝혔다.

이어 “수시로 태동을 느끼는데요. 특히, 아침에 일어날 때랑 저녁에 허니베어가 오일 마사지해줄 때 다리로 툭툭 차고 훅 튀어나오면서 폭풍 태동을 해요”라고 덧붙이며 임신 중 몸의 변화를 전하기도 했다.

마지막으로 “아직도 토덧을 앓고 있지만 아가는 아주 건강히 잘 자라고 있습니다”라며 현재 몸 상태를 알렸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은 뱃속 태아의 초음파로 무럭무럭 자라고 있는 ‘까꿍이’의 모습이 담겨 있다.

한편 조민아는 지난해 11월, 6살 연상의 피트니스센터 CEO와 연애 3주 만에 혼인신고를 했다고 밝혀 화제를 모았다. 이와 함께 임신 소식도 알려 팬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