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한 가족] 물 덜 마시면 괜찮다? 찔끔 소변 더 잦아지고, 질환까지 불러요

요실금은 사회적 암이다. 생명을 직접 위협하지는 않지만 자신의 의지와 상관없이 갑자기 소변이 찔끔 새어 나와 삶의 질을 떨어뜨린다. 배뇨 문제로 자신을 자책하면서 의기소침해진다. 요실금을 숨기려고 외출을 꺼리면서 외톨이처럼 홀로 지내다 대인관계도 나빠진다. 나이가 들면 필연적으로 요도와 방광을 지지하는 주변 근육이 약해지거나 방광이 예민해지면서 요실금을 동반할 수밖에 없다. 요실금은 부끄럽다고 감출수록 증상이 악화해 고통이 커질 뿐이다.… [건강한 가족] 물 덜 마시면 괜찮다? 찔끔 소변 더 잦아지고, 질환까지 불러요 계속 읽기